TOP

全部菜单

新闻

查看最新消息

교정생활

[노벨상] 화학상, '리티움 이온 배터리' 개척자 3명 공동 수상

发布时间:2019-10-29 13:44:14 编辑:权现善

2019101000822_1_20191010094649013.png

2019년 노벨화학상은 미국 텍사스오스틴대의 존 굿이너프(97세) 교수와 빙햄턴 뉴욕주립대의 리차드 휘팅엄(78세) 교수, 일본의 화학회사 아사히카세이의 요시노 아키라(吉野彰, 71세) 박사가 공동 수상했습니다. 이중 굿이너프 교수를 노벨상 시상을 시작한 지 118년이래 력대 최고령 수상자로 소개했습니다.스웨리예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9일(현지시간) 리티움 이온 배터리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이들 연구자 3명을 노벨화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노벨위원회는 “이들 세사람의 공로로 오늘날 휴대폰에서부터 노트북, 전기차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제품에 들어가는 가볍고 재충전이 가능하면서 오래가는 배터리가 두루 쓰일 수 있게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分享到
  • 微信好友
  • QQ好友
  • QQ空间
  • 腾讯微博
  • 新浪微博
  • 人人网